0 won
title 완전 감동^^ 강추강추
name 전자영 date 2011-08-22 14:22:02 hit 566
   
 

저는 텍스트 대신 어렵게 사진을 넣었습니다.

나중에 안 사실이지만 특별히 작업에 손이 더 가는 일이지요..

대표님께 나름의 빽을 써서 부탁드렸는데

이게 왠일입니까???

대표님께 보내드린 사진이랑 똑같이 나왔더라구요.

선물할거라 포장을 했다가 신기해서 다시 풀어 또 보고 다시 포장하고

사진의 주인공을 아는 사람을 만날때마다 풀어 보여주고 다시 싸고 이 짓(?)만 여러번 했습니다.

신기하고 또 신기해서요....

 

드뎌 선물을 하고!

받으신 분이 너무너무너무 좋아하셨어요. 저 보다 딱 3배는 신기해 하시면서 앞으로 보다 뒤짚어 보다

세워 보다 뉘어 보다 아이처럼 신기해하면 좋아하셨어요.

회사에 높은 분(?) 이었고 아부 차원에서 드린 선물이었는데 그 몫은 제대로 한거 같아요. ㅋㅋㅋ

 

작품을 보고 감동이라고 한 건 선물 받으신 분의 표현이었습니다.

정말 감동입니다.

감사해요.

홍보 많이 하고 있어요.

좋은 하루되세요~

 

 

 

 

댓글달기
이름 비밀번호

0 / 200 byte(한글 100자, 영문/숫자 200자)
비밀번호 *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Copyright ⓒ 2010 푸른날 All rights reserved.
전화 : 02-2684-8994
Contact bang612@naver.com for more information.
법인명(상호):푸른날 주소:152100 서울특별시 구로구 오류동 283-9
사업자 등록번호 안내 [140-08-46538] / 통신판매업 신고 제 2016-서울구로-1610호[사업자정보확인]
개인정보관리책임자 :방대원(bang612@naver.com) / 대표자(성명):방대원